‘구르미’, 추석 맞아 특별 편성…신드롬 돌아온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구르미 그린 달빛' 포스터

‘구르미 그린 달빛’ 포스터

2016년 하반기 화제작인 KBS2 ‘구르미 그린 달빛’이 추석 연휴를 맞아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KBS는 ‘구르미 그린 달빛’ 전편을 추석 연휴동안 다시 볼 수 있도록 특별 편성했다. 오는 10월 1일부터 9일까지 매일 2회분씩 방송된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2016년 8월부터 10월까지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로 조선 시대 청춘들의 성장스토리를 담은 예측불가 궁중 로맨스다. 방송 당시 23.3%의 압도적인 시청률을 기록, ‘구르미 신드롬’이라는 말을 탄생시킬 만큼 많은 유행어와 명장면을 남겼다.

특히 청량감 있는 영상미와 박보검, 김유정을 비롯한 주·조연 배우들의 설렘 유발 케미로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고 2017년 ‘제12차 서울 드라마 어워즈’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