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인피니트 호야, ‘모래시계’ 출연..본격 홀로서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하는 이호원(호야)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하는 이호원(호야)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최근 그룹 인피니트에서 탈퇴한 이호원(호야)이 뮤지컬 ‘모래시계’에 출연한다.

‘모래시계는 1995년 방송된 SBS 드라마로, 당시 최고 시청률 64.5%를 기록하며 ‘국민 드라마’로 불렸다. 혼란과 격변의 한국 현대사 속에 안타깝게 얽힌 세 주인공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다.

이호원은 ‘모래시계’에서 경호원 백재희 역을 맡는다. 드라마에서는 이정재가 연기해 주목받은 역할이다. ‘모래시계’ 관계자는 “이호원은 강인하고 인간적인 백재희를 연기하며 색다른 매력을 발산할 것”이라고 밝혔다.

2010년 인피니트로 가요계에 데뷔한 이호원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에 출연하며 배우로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드라마 ‘가면’ ‘초인가족 2017’ ‘자체발광 오피스’ 등에 출연하며 경력을 쌓았다. ‘모래시계’를 통해 뮤지컬 무대로 영역을 넓힐 예정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모래시계’ 제작진은 “이호원은 안정적인 연기력과 뛰어난 감성이 기대 이상인 배우”라며 “다른 배우보다 늦게 작품에 합류하지만 백재희라는 캐릭터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완벽하게 그려낼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오는 12월 5일부터 내년 2월 1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