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 대물림 싫어 결혼 안해”…’황금빛’ 이태성, 처절한 고백 ‘뭉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황금빛 내 인생’ / 사진=방송 캡처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 이태성이 처절한 현실 고백으로 안방 극장을 울렸다.

24일 방송된 8회에서 지태(이태성)가 연인 수아(박주희)의 소개팅 장면을 목격하고 다퉜다.

지태는 야근 때문에 자신과 만날 수 없다던 수아가 레스토랑에서 다른 남자와 소개팅 하는 장면을 목격하고 추궁하지만 오히려 담담한 수아의 반응에 배신감을 느꼈다.

상처가 컸던 지태는 “희망이 없어서 결혼 안 해”라고 외쳤다. 이어 그는 “내 자식한테 나 같은 가난 대물림 하기 싫어서 결혼 따위 안 해. 네가 원하는 아파트에 살 수 없어서 결혼 안 해. 안 해. 평생”이라고 처절하게 자신의 현실을 고백해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자극했다.

지태 역의 이태성은 섬세한 연기로 극의 완성도를 높였다.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주말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