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만에 돌아온 ‘아이러브유’, 간미연 뮤지컬 첫 도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뮤지컬 '아이러브유' 캐릭터 포스터 /

사진=뮤지컬 ‘아이러브유’ 캐릭터 포스터 /

뮤지컬 ‘아이러브유'(연출 오루피나)가 출연자와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아이러브유’는 남녀의 첫 만남부터 연애, 결혼 등 살면서 겪는 다양한 이야기를 ‘사랑’이라는 하나의 주제로 묶어낸 작품이다. 2011년 공연을 마지막으로 약 6년 만에 관객들을 만난다.

총 2막 19장으로 구성된 옴니버스 형식의 ‘아이러브유’는 단 4명의 배우들이 각기 다른 상황, 국적, 이름을 지닌 60여 개의 캐릭터를 소화해내며 이야기를 풀어가는 것이 특징이다.

고영빈·송용진·조형균, 김찬호·이충주·정욱진, 간미연·최수진, 이하나·이정화·안은진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캐릭터 포스터에는 극 중 등장하는 60여 개의 캐릭터 중 일부가 담겨있다. 누구나 한 번쯤 경험해봤을 법한 상황 속 남녀의 모습은 ‘아이러브유’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오는 12월 14일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1관에서 개막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