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분에 행복” 김유정, 첫 팬미팅에 남다른 팬서비스까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지난 23일 팬미팅을 가진 배우 김유정

지난 23일 팬미팅을 가진 배우 김유정

배우 김유정이 생일을 맞이해 개최한 첫 팬미팅이 성황리에 종료됐다.

김유정은 지난 23일 상명대학교 대신홀에서 팬들을 만났다. 이번 팬미팅은 김유정이 직접 제시한 아이디어를 통해 기획된 팬미팅으로 시작부터 끝까지 팬들을 위한 이벤트로 구성됐다.

김유정은 팬미팅 시작 전, 토끼 인형탈을 쓴 채 로비를 돌며 팬들을 찾아갔다. 또 ‘김유정, 나 혼자 산다’ 코너를 통해서 일상적인 모습을 공개하기도 했다.

웹드라마 ‘연애세포2’에서 김유정과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 임슬옹도 참여해 ‘잔소리’를 함께 열창하며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김유정은 영화 ‘클래식’과 ‘건축학개론’을 재연하며 팬들이 보고 싶어 하는 첫사랑 역할을 소화해 내 재미를 선사한데 이어, 아이콘의 ‘리듬타’와 트와이스의 ‘시그널’댄스까지 선보이며 팬들을 놀라게 했다. 이외에도 개인기 공개부터 직접 만든 쿠키 선물까지, 남다른 팬 사랑으로 팬들에 감동을 안겼다.

행사 마지막에 공개된 팬들의 응원 영상에 김유정은 눈물을 보였다. 이어 “어렸을 때부터 연기를 해서 ‘내가 좋아하는 게 뭐지’하며 혼란스럽고 고민되는 시기가 있었다. 팬 분들이 저를 반딧불, 행복이라고 해주시는 걸 듣고 많은 반성을 했다”며 “또 한 번 팬 분들과 시간을 보낼 수 있게 노력하겠다”며 감사를 표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