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드독’ 류화영, 섹시부터 청순까지…변신 스틸 공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매드독' 류화영 /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이매진아시아

‘매드독’ 류화영 /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이매진아시아

KBS2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 류화영의 반전매력이 담긴 첫 스틸이 공개됐다.

‘매드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리얼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낼 보험범죄 조사극이다. 세상을 통쾌하게 뒤집을 대체불가의 다크 히어로 보험범죄조사팀 매드독의 활약을 통해 답답한 현실에 시원한 카운터펀치를 날릴 것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공개된 사진 속 류화영은 상황에 따라 분위기를 바꿔 무한 변신하는 장하리의 팔색조 매력을 유감없이 발휘한다. 초밀착 블랙 드레스에 섹시 카리스마를 뿜어내는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어딘가를 향한 날선 눈빛 역시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사진 속에는 180도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는 류화영의 모습이 담겨있다. 투명하고 맑은 눈망울로 보는 이의 경계를 순식간에 허물어버리는 청순미를 발산하는 류화영의 모습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극중 류화영은 뛰는 놈 위를 제대로 날아다니는 체조선수 출신 보험조사원 장하리를 연기한다. 나쁜 놈을 때려잡는 보험 범죄 조사를 위해서라면 순진한 대학생부터 섹시한 여전사까지 어떤 역할도 완벽하게 소화하는 무한변신의 아이콘. 매드독 팀의 홍일점이자 비상한 머리를 가졌다.

‘매드독’ 제작 관계자는 “류화영 특유의 매력이 장하리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만들어내고 있다. 유지태, 우도환를 비롯한 배우들과의 연기 시너지와 깊어진 연기변신을 기대해도 좋다”고 강조했다.

‘매드독’은 오는 10월 11일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