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방송 8회 만에 30% 돌파…’독보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 사진제공=KBS

KBS2 ‘황금빛 내 인생’ 포스터 / 사진제공=KBS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이 시청률 30%를 돌파하며 저력을 과시했다.

25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4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 8회는 30.9% 시청률을 기록했다. 방송 8회 만에 30%를 돌파한 것이라 의미가 있다.

지난 7회에서는 26.2%를 기록하며 주춤하는 모양새였지만, 곧바로 30%를 돌파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도경(박시후)이 새로운 가족들에게 거리를 두는 지안(신혜선)에게 경고했고 이로 인해 양 가족에 미안한 마음을 갖는 지안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안의 여동생 지수(서은수)는 엄마 미정(김혜옥)의 거짓말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극 말미 그려져 긴장감을 유발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