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남자’ 전현무, ‘연대부심’ 폭발 “고연전? 양보해서 양교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tvN '문제적남자'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문제적남자’ / 사진=방송화면 캡처

tvN ‘문제적 남자’의 전현무가 ‘모교’ 연세대 사랑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tvN ‘문제적 남자’는 ‘문제적 남자’가 준비한 ‘문남표’ 고연전을 준비했다.

전현무는 연세대와 고려대의 정기전을 고연전이라 표현한 제작진에 불만을 드러냈다. 고연전이 아닌 연고전이 되어야 한다는 것. 제작진은 “해마다 부르는 말이 달라진다”며 “연세대가 준비하는 올해 정기전은 고연전이라고 한다”며 ‘고연전’이라고 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나 끝까지 전현무는 ‘연고전’을 고집했다. 주변의 만류에 전현무는 “그럼 양보해서 ‘양교전’으로 하자”고 말했다.

전현무는 “두 학교의 라이벌 의식이 엄청나다”고 말했고 박경은 스튜디오 뒤에서 대기하고 있을 학생들을 두고 “뒤에서 서로 얘기를 하고 있을까요?”라며 호기심을 드러냈다. 전현무는 “서로 어깨싸움 중일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침내 ‘문제적 남자’가 준비한 고연전에 출전할 학생들이 스튜디오에 등장했고 학생들은 서로 도발을 하며 신경전을 벌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