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측 “꽃갈피 둘’ 음반, 부득이하게 출고 일정 지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아이유 새 앨범 '꽃갈피 둘' 티저 영상 캡처 이미지/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아이유 새 앨범 ‘꽃갈피 둘’ 티저 영상 캡처 이미지/사진제공=페이브 엔터테인먼트

가수 아이유의 오프라인 음반 발매가 지연됐다. 故김광석의 곡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9월 25일로 예정돼 있었던 ‘꽃갈피 둘’의 음반 출고 일정이 음반 제작 공정상의 문제로 부득이하게 지연된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예상 일정은 10월 중순이며 정확한 시점은 다시 안내 드리겠다”며 “예약 구매자들에게 앨범 포스터 1종을 더 증정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같은 결정은 故김광석의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아이유는 이날 이화여대 삼성홀에서 열린 데뷔 9주년 기념 팬미팅에서 배우 박정민이 출연한 해당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해당 곡을 앨범에서 제외하게 됐다고 밝혔다. 최근 故김광석과 그의 가족들을 둘러싼 논란 등으로 인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아이유는 지난 22일 두 번째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의 음원을 공개했다.

다음은 아이유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페이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아이유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둘> 오프라인 음반 발매와 관련하여 안내 드립니다.

아이유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둘>의 음반 출고는 당초 9월 25일(월)로 예정되어 있었으나, 음반 제작 공정상의 문제로 부득이 출고 일정이 지연되었습니다. 예상 일정은 10월 중순이며, 정확한 시점은 다음주 중 재안내 드리겠습니다.

차주 긴 추석 연휴 기간으로 평소보다 오랜 시간 지연이 되어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오랜 시간 기다리실 예약 구매자 분들을 위해 초도 수량에 한하여 함께 증정되는 앨범 포스터를 ‘1종’에서 ‘2종’으로 변경하여 보내드릴 예정입니다.

이 밖의 예약 구매 관련 변경, 취소 사항에 대해서는 각 판매처로 문의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꽃갈피 둘> 앨범 발매를 많이 기다려 주신 팬분들께 불편을 드리게 되어 대단히 죄송합니다. 모쪼록 여러분의 너른 양해를 거듭 부탁 드리며, 보다 완성도 높은 앨범으로 찾아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