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박수홍X김국진 “가장 좋아하는 선배? 주저 없이 임하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박수홍과 김국진이 임하룡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24일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서는 코미디언 겸 배우 임하룡의 일상이 공개됐다.

김용만, 김수용과 함께 ‘감자골 4인방’으로 인기를 끌던 박수홍과 김국진은 1993년 방송사로부터 영구제명당할 위기에 놓였던 일명 ‘감자골 사건’을 떠올렸다. 두 사람은 당시 ‘감자골’의 편을 들어준 임하룡에 깊은 감동과 고마움을 전했다.

박수홍은 “당시 ‘얘네 말도 들어보고 무릎을 꿇리든 해야 할 것 아니냐’고 우리 편을 들어주셨다. 정말 천군만마 같았다”고 했고, 김국진은 “어떤 사람을 좋아하느냐에 따라 사람이 달라지지 않느냐. 제게 물어본다면 전 언제나 주저 없이 임하룡 선배를 꼽는다”며 그를 존경하는 마음을 드러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