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서태지 선배가 아버지라고 부르라더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JTBC '아는 형님' / 사진=방송 캡처

JTBC ‘아는 형님’ / 사진=방송 캡처

방탄소년단 “서태지 선배에게 아버지라고 부른다”고 말했다. 23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다.

최근 서태지의 25주년 콘서트에서 무대를 꾸민 방탄소년단은 “태지 형에게 춤 하나하나 직접 전수받았다. 우리에게 존댓말 쓰면서 가르쳐줬다”라고 말했다.

멤버 지민은 “데뷔 때부터 영향 많이 받은 선배”라며 감탄을 했다. 또 “서태지 선배가 음악을 시작하니 다 운다”며 신기한 경험을 했다고 말했다.

뷔는 “태지형이 아버지라고 부르라고 했다. 서태지 선배가 정국이 아버지와 한 살 차이다”라고 말해 놀라움을 유발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