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그맘’ 황보라, 천방지축 매력…”최정원과 부비부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예능 드라마 '보그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 드라마 ‘보그맘’ 방송 화면 캡쳐

‘보그맘’의 황보라가 천방지축 매력으로 최정원과 유쾌한 연기를 선보였다.

22일 방송된 MBC 예능 드라마 ‘보그맘’에서 구설수지(황보라)는 층간 소음에 화가 나 윗집을 찾았다.

그녀는 문을 열고 나온 한영철(최정원)에 “어제부터 시끄럽다”며 소리쳤다. 이에 영철이 “죄송하다”며 사과하다가 “근데 어디서 우리 본 적 있지 않냐”며 그녀를 알아보는 듯했다. 아이돌 그룹 ‘콜라걸스’ 출신인 구설수지는 평소처럼 자신을 소개하려 했으나 영철은 “지난 번 클럽에서 본 부비부비녀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화가 난 구설수지는 “날라리 족제비처럼 생긴 주제에”라며 응수했다.

결국 영철과 구설수지는 언성을 높여 싸우기 시작했다. “돈 많은 여자 만나서 여기에 이사 온 것 아니냐”며 헐뜯는 그녀에게 영철 역시 화를 냈지만 최고봉(양동근)이 나타나 이들을 말렸다.

구설수지와 영철이 이웃사촌으로서 보여줄 유쾌한 관계에 시청자들의 기대가 커진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