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이서진 “이번 게스트 이종석, FEEL이 온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캡처

/사진=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캡처

배우 이서진이 남다른 촉을 발휘했다.

22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에서는 이서진, 에릭, 윤균상이 새로 올 게스트를 추측했다.

에릭은 “요즘 (득량도에) 오기 전 날 게스트 꿈을 꾼다”며 그동안 윤여정, 마동석 등이 꿈에 나왔다고 말했다.

이때 윤균상이 “저는 (이)종석이랑 친하다 보니 종석이가 게스트로 나오는 꿈을 꾼 적이 있다”고 떠올렸다.

이서진은 “이번 게스트는 이종석”이라며 “필(feel)이 온다”고 확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