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故김광석, 그 풀리지 않는 의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연예가중계' 캡처

/사진=KBS2 ‘연예가중계’ 캡처

KBS2 ‘연예가중계에서 고(故) 김광석의 죽음에 대한 진실 공방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연예가중계’의 ‘연예가HOT클릭’코너를 통해 고인의 죽음에 대한 풀리지 않는 의혹을 조명했다.

최근 이상호 고발기자가 다큐멘터리 영화 ‘김광석’에서는 사건 현장에 대한 의혹, 김광석의 이혼 통보와 그 이유, 최초 목격자인 아내의 바뀐 진술 등에 대한 의혹을 제기해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특히 고인의 외동딸 서연 양의 죽음에 대해 경찰 측은 “급성 화농성 페렴 등 폐질환이 원인으로 추정, 범죄 혐의점이 없다는 결과를 통보 받아 병사로 내사 종결”했다고 발표했다. 이상호는 인터뷰에서 “법원 소송 과정에서 딸 서연이의 사망을 알렸으면 이렇게 저작권 문제가 결정되지 않았을 확률이 높다”고 추측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