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운, 파이어스틱 시범…김병만을 잇는 ‘프로 정글러’ 등극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코미디TV '신상터는 녀석들'

/ 사진제공=코미디TV ‘신상터는 녀석들’

가수 정진운이정병만으로 변신한다. 22일 방송되는 코미디TV ‘신상터는 녀석들을 통해서다.

이날 허경환과 정진운은 지진, 화재, 전쟁 등 위기에 빠졌을 때 꼭 필요한 재난 극복 아이템으로 생존 가방을 선보였다.

허경환은이 가방은 방수와 방염 처리가 된다며 라이터를 가지고 실험에 나섰다. 하지만 그의 예상과는 달리 가방이 타서 그을렸다. 이를 본 허경환은제 속이 탔습니다라며 재치 있게 위기를 모면했다.

정진운은 가방에 든 물건을 설명하던 중파이어스틱은 어떻게 사용하는 거냐고 묻는 이수지를 위해 직접 시범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정진운이 몇 번 만에 불을 붙이자 서장훈은정병만(정진운+김병만) 아니야?”라며 감탄했다.

신상 터는 녀석들 이날 오후 9시 30분 코미디TV에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