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X박형식, 2018년 기대작 KBS ‘슈츠’ 출연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우 장동건(왼쪽) 박형식 / 사진제공=SM C&C, UAA

배우 장동건(왼쪽) 박형식 / 사진제공=SM C&C, UAA

배우 장동건, 박형식을 안방극장에서 만난다.

KBS2 새 드라마 ‘슈츠'(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가 장동건, 박형식을 주인공으로 확정했다. 이를 통해 장동건은 SBS ‘신사의 품격’ 이후 5년 만에 드라마로 컴백하며, 박형식은 전작 JTBC ‘힘센여자 도봉순’으로 입증한 연기력과 스타성을 이어갈 전망이다.

‘슈츠’는 현재 미국에서 7시즌이 방영되고 있는 인기 시리즈로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리메이크되는 작품. 장동건은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 최경서(최변) 역을 맡아 성공한 남자의 섹시한 여유로움과 카리스마를 발산할 예정이다. ‘7년의 밤’ ‘창궐’ 등 스크린에서 활발한 활약을 예고하고 있는 장동건은 ‘슈츠’를 통해 안방극장에서도 그의 존재감을 증명한다.

극 중 장동건(최변 역)의 선택을 받아 로펌에 입성한 고연우(고변) 역은 KBS2 ‘화랑’, ‘힘센여자 도봉순’으로 올해 가장 주목 받으며 새로운 한류스타로 떠오르고 있는 박형식이 연기한다. 괴물같은 기억력을 탑재한 신입 변호사로 변신, 흐뭇한 브로맨스와 달달한 로맨스를 오가며 또 한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장동건,박형식이 선보일 브로맨스 케미스트리와 완벽한 수트핏에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 ‘슈츠’는 김정민 작가의 세련된 극본에 KBS2 ‘추리의 여왕’으로 신선한 감각을 인정받은 김진우 PD의 연출이 더해져 완성도를 높인다. 2018년 상반기 KBS2에서 방영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