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방탄소년단 슈가X민경훈, 민씨 집안 자존심 건 ‘이색 대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방탄소년단/사진=JTBC '아는 형님'

방탄소년단/사진=JTBC ‘아는 형님’

버즈 민경훈과 방탄소년단 슈가가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집안 대결을 펼쳤다.

오는 23일 ‘아는 형님’에는 방탄소년단이 출연한다. 예능에서 자주 만날 수 없었던 만큼 형님들은 방탄소년단의 등장에 환호를 보냈다. 방탄소년단 역시 바쁜 스케줄 와중에도 틈틈이 ‘아는 형님’을 챙겨봤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열정적으로 녹화에 임하며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지민과 제이홉은 서태지와 아이들의 ‘이 밤이 깊어가지만’ 무대를 완벽 재연했다. 형님들은 함께 춤을 추는 등 열광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녹화 중 의외의 인맥이 밝혀지기도 했다. 버즈의 민경훈과 방탄소년단의 슈가가 한 집안 사람이었던 것. 슈가의 본명은 민윤기로 민경훈과 성이 같다. 두 사람은 이 사실을 알고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서 슈가는 농구와 관련된 자신의 장점을 뽐냈다. 민경훈은 특별한 방식으로 집안 대결을 제안했고 빅 매치가 진행됐다. 집안의 자존심을 건 이색 대결에 형님들과 방탄소년단 역시 열띤 응원을 이어갔다.

‘아는 형님’은 오는 23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