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혁의 사랑’ 강소라, 생수배달부터 대리운전까지… ‘만능 알바걸’ 변신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tvN '변혁의 사랑'/사진제공=tvN

tvN ‘변혁의 사랑’/사진제공=tvN

tvN 드라마 ‘변혁의 사랑’의 강소라가 만능 알바걸로 변신했다.

‘변혁의 사랑’(연출 송현욱 이종재, 극본 주현) 은 22일 강소라의 걸크러쉬 매력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변혁의 사랑’은 백수로 신분 하락한 생활력 제로의 재벌3세 변혁(최시원)과 고학력·고스펙의 생계형 프리터족 백준(강소라), 그리고 금수저를 꿈꾸는 엘리트 권제훈(공명) 등 세 청춘이 세상을 바꿔나가는 코믹 반란극이다.

강소라는 생존에 최적화된 만능 알바걸 백준을 연기한다. 백준은 정규직은 거들떠보지도 않는 고학력·고스펙의 생계형 프리터족. 아무리 스펙을 쌓아도 난공불락의 성과 같은 정규직 진입이 마음먹은 대로 되지 않자 아르바이트를 천직 삼아 살아간다. 긍정에너지를 장착한 무한 직진녀이자 불의와 갑질은 참을 수 없는 할 말 하는 슈퍼 알바걸이다. 생활력 최고인 백준이 살고 있는 낙원오피스텔에 정체불명 사고유발자 변혁이 불시착하면서 그녀의 인생도 꼬이기 시작한다.

공개된 사진에는 그 어떤 일도 30년 근속 장인처럼 완벽하게 소화해내는 백준의 능력치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한 치의 실수도 허용하지 않는 똑 부러진 얼굴로 당당한 매력을 발산하는 비주얼은 슈퍼 알바걸 캐릭터에 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생수통을 들어 올려 누군가를 향해 당장이라도 한 방 내려칠 것 같은 강소라의 카리스마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주차안내 유니폼을 입고 매서운 눈으로 어딘가를 주시하는 모습 또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변혁의 사랑’ 제작진은 “건강한 매력에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강소라와 핵사이다 걸크러쉬 알바걸 백준 캐릭터의 싱크로율은 그야 말로 상상 이상”이라며 “유쾌, 상쾌, 통쾌한 매력의 역대급 사이다 캐릭터가 탄생할 예정이니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변혁의 사랑’은 ‘명불허전’ 후속으로 오는 10월 14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