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공연] ‘브로드웨이 42번가’ ‘서편제’ ‘시라노’까지…추석 맞이 이색 이벤트 ‘풍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다가오는 추석 연휴를 맞아 공연계가 분주하다. 이색 이벤트와 풍성한 할인까지 관객들을 위한 기획을 마련했다.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는 배우에게 뮤지컬 발성을 직접 배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한다. 아울러 뮤지컬 ‘서편제'(연출 이지나)는 공연 속 한 장면인 ‘사랑가’를 배워보는 시간을 마련했고, 뮤지컬 ‘시라노’는 가족과 즐길 수 있도록 ‘패키지 할인’을 제공할 예정이다.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한 장면 / 사진제공=CJE&M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 한 장면 / 사진제공=CJE&M

‘브로드웨이 42번가’는 추석 연휴 기간 공연에 해당하는 ‘스페셜 위크’ 할인을 제공한다. VIP석·R석 5만원 할인, S·A석 3만원 할인이 제공되며, 할인 공연 기간은 추석 연휴가 끝나는 오는 10월 9일 회차까지 포함된다. ‘스페셜 위크’ 할인의 티켓 예매는 오는 26일까지다.

앞서 ‘브로드웨이 42번가’ 측은 ‘백스테이지’ 이벤트로도 호응을 얻었다. 입소문을 타고 앙코르 요청이 이어져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도 배우 에녹이 참여하는 ‘뮤지컬 수업’을 마련한다. 오는 10월 8일 오후 2시 공연이 끝난 뒤 연습실에서 진행되며, 인터파크 혹은 당일 현장에서 1만 원에 판매되는 티켓을 구매하면 참여할 수 있다.

연휴의 마지막 날인 오는 10월 9일 공연을 추가로 계획한 ‘브로드웨이 42번가’는 10월 7일부터 9일까지 배우별 마지막 공연 종료 후 주연 배우들이 출연해 감사의 무대 인사도 연다.

뮤지컬 '서편제'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뮤지컬 ‘서편제’ 포스터 / 사진제공=CJ E&M

‘서편제’는 오는 10월 4일 우리의 전통 악기 북과 소리를 배우는 ‘북·소리 체험’ 이벤트를 연다. 관객들은 극중 송화와 동호가 북 치고 노래하는 ‘사랑가’를 배울 수 있으며, 전계열 고수와 배우 정소리가 참여한다.

이 체험은 사전 신청한 관객 중 5명을 추첨해 혜택을 제공한다.

뮤지컬 '시라노'의 한 장면 / 사진제공=(주)RG, ㈜ CJ E&M

뮤지컬 ‘시라노’의 한 장면 / 사진제공=(주)RG, ㈜ CJ E&M

‘시라노’는 가족과 공연을 즐기는 관객들을 위해 ‘묶음 할인’을 준비했다. 이른바 ‘보름달 맞이 추석 연휴 할인’이다.

추석 연휴 가족 단위로 공연을 관람하고자 하는 관객들을 위해 2인 혹은 3인 예매시 파격 할인을 제공하는 것.

추석 할인과 더불어 오는 10월 8일 폐막을 앞두고 관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자 ‘아듀 록산’ 할인과 주인공 류정한·홍광호·김동완의 마지막 공연 할인도 마련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