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우, 새 앨범 ‘그 밤, 우리에게 남은 빛’ 22일 발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시우(siwoo) ‘그 밤, 우리에게 남은 빛’ EP 앨범 커버 / 사진제공=클래프컴퍼니

시우(siwoo) ‘그 밤, 우리에게 남은 빛’ EP 앨범 커버 / 사진제공=클래프컴퍼니

싱어송라이터 듀오 시우가 정규 EP 앨범을 발표한다.

시우가 22일 정오 ‘그 밤, 우리에게 남은 빛'(이하 ‘그 밤’)을 공개한다.

‘그 밤’은 멤버 김시온, 전시우가 직접 작사, 작곡, 편곡한 타이틀 곡 ‘밤’, ‘남겨진 계절’, ‘다시 아침’과 피아노 연주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어쿠스틱 악기의 따뜻함과 일렉트로닉 악기의 날카로움을 같이 담아 상실과 구원, 힘겨움과 위안 그리고 그림자와 빛 등 양면의 이미지와 감정들을 표현했다.

타이틀 곡 ‘밤’은 사랑했던 날들도 이별의 순간도 지나갔지만 그 추억과 상실의 밤을 벗어나지 못한 채 매일 같은 이별의 밤을 서성이는 사람의 노래다. 김시온의 피아노 연주와 부드럽게 울리는 목소리가 마치 대화를 하는 듯 곡을 이끌어간다.

‘긴 여름’, ‘안부’ 등 기존 곡에서는 존재감을 드러내지 않았던 김시온이 피아노 연주는 물론 수줍은 듯 나즈막한 톤으로 전시우와 함께 노래하는 ‘매일 하루’가 수록돼 호기심을 더했다.

신진창작자를 지원하는 한국콘텐츠진흥원의 우수크리에이터 발굴 지원 사업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는 멤버 전시우가 노래 뿐만 아니라 직접 작사, 작곡에도 적극 참여했다.

‘적절한 시기에 내리는 비’라는 의미를 갖고 있는 ‘시우(時雨)’처럼 비 내리는 우산 속 두 사람 혹은 한자 ‘비 우(雨)’을 연상시키는 로고와 감성적인 앨범 패키지는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그 밤’은 22일 정오에 각종 음원 사이트 및 음반몰에서 발매된다. 오는 25일 오후 5시 신촌에서는 ‘지니뮤직’과 함께하는 버스킹을 통해 타이틀 곡 ‘밤’을 포함한 앨범 수록곡을 선보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