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홀’ 유이, 장미관 의심 시작…”나 좀 도와줘”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KBS2 '맨홀' 방송 캡처

/ 사진제공=KBS2 ‘맨홀’ 방송 캡처

 

KBS2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이하 ‘맨홀’)  유이가 장미관을 의심하기 시작했다.

21일 방송된 ‘맨홀’에서 수진(유이)은 재현(장미관)의 차 트렁크 속에서 검은색 모자와 장갑을 발견했다. 이에 수진은 폭행 사건이 보도된 뉴스를 떠올리며 재현을 의심했다.

이 모든 상황을 재현은 몰래 지켜보고 있었다. 섬뜩한 표정을 지어보인 것도 잠시 재현은 활짝 웃으며 수진에게 다가갔다.

수진이 “이 물건들 대체 뭐야?”라고 묻자 재현은 “이건 그냥 운동할 때 쓰는거야”라고 대답했다.

이어 집으로 들어온 수진과 재현. 수진은 재현이 씻는 사이 집에서 사라져 택시를 타고 도망쳤다. 수진은 필에게 전화해 “나 좀 도와줘”라고 도움을 요청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