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이연희, 강력 소멸징후 여진구에 “얼마 안 남았나봐”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쳐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쳐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여진구의 강력 소멸징후에 이연희가 충격을 받았다.

21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 성해성(여진구)는 강력 소멸징후를 보였고 정정원(이연희)과 차민준(안재현)이 충격을 받았다.

성해성은 다행히도 사라지지 않았다. 그리고는 정정원에 “괜찮다”며 꼭 안아줬다.

이후 집으로 돌아온 뒤 정정원은 성해성을 끌어안고 “잠깐만 이대로 좀 있을게. 이제 정말 얼마 안 남았나봐”라며 “내가 지난 번에 별똥별 봤을 때 소원 빌었다고 했잖아”라고 말을 꺼냈다.

이에 성해성은 “무슨 소원인지 비밀이라며”라고 말했고 정정원은 “너랑 영원히 행복하게 해달라고 빌었어. 이뤄질까?”라며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