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JBJ 숙소의 실세는? “막내 김동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그룹 JBJ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그룹 JBJ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JBJ가 숙소의 실세를 막내 김동한이라고 밝혔다.

20일 오후 JBJ는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목욕탕에서 촬영한 리얼리티 토크쇼를 공개했다. 켄타는 OX 게임을 하던 중 “JBJ 숙소의 실세는 나다”라는 질문을 했다.

이에 ‘O’라고 답한 사람은 멤버 김동한뿐이었다. 그는 JBJ에서 가장 어린 멤버이기에 팬들은 놀라움을 표했다. JBJ 멤버들은 “동한이 실세는 맞는 것 같다”고 수긍했다.

멤버들은 동한을 위해 ‘야자타임’을 하기도 했다. 비교적 나이가 어린 멤버인 동한과 권현빈은 형들을 놀리기 시작했다. 현빈은 노태현에게 “발을 주물러 달라”며 “내가 태현을 정말 아낀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동한은 바가지에 물을 담아 용국에게 물을 끼얹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