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박정아, 김다현 마음에 품고 송창의와 결혼 준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쳐

KBS2 일일드라마 ‘내 남자의 비밀’(극본 김연신 허인무, 연출 진형욱) 박정아가 김다현을 마음에 두고 송창의와의 결혼을 준비했다.

21일 방송된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진해림(박정아)이 원하지 않는 결혼을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진해림은 예비 시어머니 위선애(이휘향)과 함께 강재욱(송창의)와의 결혼식에서 입을 웨딩드레스를 골랐다.

위선애는 이것 저것 골라주며 “우아하고 사랑스럽고 핏도 볼 게 없겠어”라고 말했다. 하지만 진해림은 “다른 선생님 디자인도 좀 더 입어보고 결정할게요”라고 했고 소박한 디자인의 드레스를 보고 “저는 이걸로 할게요”라고 말했다.

이에 위선애는 “궁금하네. 우리 주인공이 왜 하필이면 제일 단순한 디자인 선택했을까?”라고 말했고 진해림은 “드레스가 너무 예쁘면 주인공이 가려지잖아요. 저 정말 주인공이고 싶어서요”라고 이유를 밝혔다.

불편해진 위선애는 자리를 떠났고 진해림은 곧바로 자신이 마음에 들어한 드레스 입은 사진을 강인욱(김다현)에게 보냈다. 그러면서 “내가 그동안 입어본 수십 벌의 드레스 중 가장 마음에 든 드레스야. 내가 만약 오빠의 신부였으면 이 드레스를 입었을 거야”라고 문자를 보냈다.

이어 강재욱에게는 심플한 디자인의 드레스 사진을 보내면서 원하지 않는 억지 결혼식임을 암시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