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피오, 데뷔 6년 만에 첫 솔로 앨범 발표(feat. 챈슬러)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첫 싱글 '맨즈 나이트'발표를 앞둔 블락비 피오/사진제공=세븐시즌즈

첫 솔로 싱글 ‘맨즈 나잇’ 발표를 앞둔 그룹 블락비의 피오/사진제공=세븐시즌즈

그룹 블락비 멤버 피오의 솔로 데뷔 싱글앨범에 가수 챈슬러가 피처링으로 참여한다.

소속사 세븐시즌스는 “피오의 첫 싱글 ‘맨즈 나잇(MEN’z NIGHT)(feat. 챈슬러)’은 피오만의 감각으로 밤의 무드를 풀어낸 ‘시티 펑크’ 장르다”며 “피오가 곡의 방향성부터 작사, 작곡, 프로듀싱까지 모두 작업했다. 추후 그가 보여줄 음악의 발판이 될 것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피오의 허스키하고 매력적인 하이톤 랩 보컬은 곡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킨다. 경쾌하고 묘한 무드가 느껴져 블락비, 블락비 바스타즈, 연기, 예능 활동 등을 통해 보여준 모습과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고 밝혀 신곡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맨즈 나잇’은 피오가 데뷔 6년 만에 처음으로 발매하는 솔로 앨범으로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오는 2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