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환 “‘라디오스타’, 내가 돌아가고 싶다고 돌아갈 수 있는 자리 아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방송인 신정환 / 사진제공=코엔스타즈

방송인 신정환 / 사진제공=코엔스타즈

방송인 신정환이 “MBC ‘라디오스타’는 내가 돌아가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자리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신정환은 21일 서울 마포구 한 카페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라디오스타’는 늘 그립고 고마웠던 자리”라고 밝혔다. 그는 “‘라디오스타’에 대한 이야기를 주변에서 많이 물어본다. 하지만 ‘라디오스타’는 지금까지 7년 동안 이글어주고 사랑해줬던 분들이 허락해야 갈 수 있는 자리”라고 설명했다.

신정환은 Mnet ‘프로젝트S: 악마의 재능기부’를 통해 7년 만에 방송가에 복귀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