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콜린 퍼스 ‘품격있는 젠틀맨’

[텐아시아=조준원 기자]할리우드 배우 콜린 퍼스가 21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감독 매튜 본)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콜린 퍼스,킹스맨

할리우드 배우 콜린 퍼스가 21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감독 매튜 본) 내한 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

‘킹스맨: 골든 서클’은 비밀리에 세상을 지키는 영국 스파이 조직 킹스맨이 국제적 범죄조직 골든 서클에 의해 본부가 폭파당한 후 미국으로 건너가 만난 형제 스파이 조직 스테이츠맨과 함께 골든 서클의 계획을 막기 위한 작전을 시작하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 스파이 액션 블록버스터다.

콜린 퍼스, 줄리안 무어, 태런 에저튼, 마크 스트롱 등이 출연하며 오는 27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