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호랭이 “EXID 하니, ‘M스타 오디션’ 우승 후보로 추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신사동호랭이 / 사진제공=메이트엠박스

신사동호랭이 / 사진제공=메이트엠박스

작곡가 신사동호랭이가 전국의 ‘노래꾼’들에게 “진정한 국민 프로듀서들이 있는 오디션에 도전하라”고 밝혔다.

신사동호랭이는 지난 20일 서초구 메이트엠박스에서 열린 ‘SNS판 전국노래자랑-M스타 오디션 시즌1(이하 M스타 오디션)’ 쇼케이스에서 “네티즌들에 의해 점수가 매겨지기 때문에 원석을 찾을 수 있다는 기대감에 프로듀서로 참여하게 됐다”며 “M스타 오디션은 기존 대형기획사나 방송사 오디션 프로그램과 취지가 다르다”고 말했다.

이날 신사동호랭이는 EXID의 하니를 우승후보로 추천해 흥미를 더했다. 신사동호랭이는 EXID의 ‘위 아래’를 비롯해 비스트, 포미닛, 현아, 아이유, 에일리, 코요테, 빅스, 크레용팝, 티아라, 김종국 등 수많은 가수들의 노래를 작사·작곡·프로듀싱했다.

메이트엠박스가 주최하는 ‘M스타 오디션’은 SNS 이용자들이 노래를 잘하는 숨은 고수를 찾아 우리들만의 스타를 뽑는 시스템으로 프로 가수들과 아마추어 모두 참가 가능하다.

오는 10월부터 내년 3월까지 6개월 동안 매달 5명씩 30명을 뽑고 그 중에 대상을 시상할 예정이다. 대상 수상자는 상금 1억 원과 함께 신사동호랭이가 직접 작곡한 곡으로 부를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