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작가 “아이콘 송윤형, 무한 열정…더 유명해지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사진=SBS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의 박미라 작가가 그룹 아이콘 멤버 송윤형이 “정말 열심히 한 친구였다”고 칭찬했다.

박미라 작가는 21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정글의 법칙 in 피지편’의 시사회에서 “아이콘의 송윤형이 피지 편의 가장 마지막 캐스팅이었다. YG에 대한 어려움이 있었던 것도 사실이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박 작가는 “송윤형이 ‘정글의 법칙’ 팬인 줄 몰랐다. 너무 순수하고 열정이 넘쳐서 만나자마자 같이 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촬영 가기 전까지 바빠서 사전 영상 보내줄 시간이 없었을텐데 다양한 영상을 보내줬다. 그룹 내 별명이 ‘송셰프’인데 멸치랑 다시마를 넣고 만든 영상, 나무타기 영상, 멤버들과 ‘정글의 법칙’ 다시보기 하는 영상도 보내줬다. 정말 열심히 했다”고 송윤형의 남다른 열정을 전했다.

박 작가는 “정글에서도 카메라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계속 다녔다. 나중에는 제작진이 카메라 있는 곳으로 다니라고 할 정도였다”며 “아직 많이 유명하진 않지만 ‘정글의 법칙’을 통해서 더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