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소녀들이 온다” 에이프릴·오드아이써클, ‘엠카’서 무대 최초 공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룹 에이프릴과 이달의 소녀 두 번째 유닛 오드아이서클이 21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다.

그룹 에이프릴과 이달의 소녀 두 번째 유닛 오드아이서클이 21일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한다.

‘청정돌’ 에이프릴이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컴백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에이프릴은 21일 오후 6시 생방송되는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네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손을 잡아줘’로 가을 감성이 물씬 묻어나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손을 잡아줘’는 현악 선율을 활용한 화려하고 풍성한 멜로디가 돋보이는 미디어 템포의 댄스곡으로 에이프릴 멤버들의 섬세하고 힘 있는 퍼포먼스가 시선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이날 방송에서 에이프릴은 타이틀곡 외에 한 눈에 반한 이성에 대한 솔직하고 직설적인 마음을 담은 ‘띵’을 함께 공개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밖에 주목할 만한 신인들의 데뷔 무대도 공개한다. 이달의 소녀 두 번째 유닛 오드아이써클은 신곡 ‘걸 프론트(Girl Front)’를 통해 걸크러시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또 신인 가수 지수는 ‘애매해’로 가요계 데뷔한다. 연애 직전 애매하지만 설레고 두근거리는 마음을 표현한 ‘애매해’의 가사는 관객들의 공감대를 자극할 것이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여자친구, 이기광, B.A.P, NCT DREAM, 펜타곤, 프리스틴, 황인선, BP라니아 등이 출연해 풍성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