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희, ‘이웃집 스타’ 개봉 소감 “많이 떨리고 설렌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진지희/사진제공=진지희 인스타그램

진지희/사진제공=진지희 인스타그램

영화 ‘이웃집 스타(김성욱 감독)’의 진지희가 애정 가득한 개봉 소감을 전했다.

진지희는 21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함께한 모든 배우 분들, 스태프 분들과 정말 즐겁게 촬영한 우리 영화’이웃집 스타’가 드디어 여러분께 공개 되는 날입니다. 정말 많이 떨리고 설레는데요. 어느 누구와 함께해도 편하고 즐겁게 보실 수 있는 따뜻한 영화니까 많이 많이 봐주세요~”라는 인사와 함께 ‘이웃집 스타’ 포스터 앞에서 사랑스러운 포즈를 취하고 있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웃집 스타’에서 진지희는 10대 캐릭터에 맞는 발랄함은 물론 속 깊은 마음씨로 나이를 의심케 하는 성숙함을 모두 담아내는 폭넓은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였다. 또 영화 속 테니스 유망주인 소은 역에 캐스팅 된 직후부터 끊임없는 연습으로 쌓아 올린 테니스 실력도 뽐냈다.

‘이웃집 스타’는 스캔들 메이커 톱스타 혜미(한채영)와 그녀의 전담 악플러가 된 여중생 소은(진지희)의 한 집인 듯 한 집 아닌 이웃살이 비밀을 그린 코믹 모녀 스캔들. 오늘(21일)개봉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