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JTBC 새 예능 ‘전체관람가’ 정윤철 감독作 우정 출연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구혜선이 JTBC 새 예능 '전체관람가'에 우정 출연한다. / 사진=텐아시아DB, JTBC제공

배우 구혜선이 JTBC 새 예능 ‘전체관람가’에 우정 출연한다. / 사진=텐아시아DB, JTBC제공

배우 구혜선이 JTBC 새 예능프로그램 ‘전체관람가’에 우정 출연한다.

‘전체관람가’는 대한민국 최고의 영화 감독들이 단편영화를 만드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감독 10인이 연출하고 제작한 영화들은 매회 온라인 라이브채널을 통해 시사회를 열어 관객들의 평가를 받는다. 또 이 프로젝트로 발생하는 수익은 독립영화 진흥을 위한 기부를 통해 의미 있게 쓰여질 예정이다.

‘전체관람가’는 ‘대립군(2017)’, ‘말아톤(2005)’ 등으로 유명한 정윤철 감독의 단편 영화로 시작할 예정이다. 정 감독은 배우 구혜선에게 러브콜을 보냈고, 구혜선은 우정출연을 확정하고 21일 하루 동안 촬영에 임한다. 정윤철 감독은 “단순 배우로서가 아닌, 감독으로서의 이해력을 갖춘 구혜선이기에 그의 도움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전체관람가’ 연출은 맡은 김미연 PD는 “독립영화후원에 대한 재능기부 의미도 담긴 프로그램 취지를 존중한 구혜선 씨의 결정이 고맙다”고 전했다. 구혜선은 실제 연기뿐만 아니라 직접 여러 편의 작품을 연출하는 등 영화감독으로서 다재다능한 역량을 인정받고 있다.

즐거운 외도를 작심한 영화감독들과, 영화를 사랑하는 예능인이 함께 만드는 블록버스터 예능 ‘전체관람가’는 오는 10월 15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