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희석, 윌엔터와 전속계약..’활약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윤희석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윤희석 /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윤희석이 ㈜윌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배우 조민기 전수경 권민중 온주완 김소은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1998년 연극 ‘터미널’로 데뷔한 윤희석은 이후 뮤지컬 ‘록키호러쇼’ ‘그리스’ ‘헤드윅’ ‘글루미데이’ ‘형제는 용감했다’ 등 굵직한 무대를 통해 뮤지컬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달콤한 나의 도시’ ‘해를 품은 달’ ‘드림하이2’ ‘마의’ ‘투윅스’ ‘부탁해요 엄마’ ‘추리의 여왕’를 비롯해 영화 ‘뜨거운 것이 좋아’ ‘의형제’ ‘챔프’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와 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에 합류했다.

윌엔터테인먼트는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팔색조 매력 지닌 윤희석과 식구과 돼 기쁘다. 가능성이 무궁무진한 배우인 만큼 앞으로 더욱 다양한 장르에서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든든한 조력자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