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시’ 양희은 “이상순, 이효리에 알맞은 남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택시' 방송 캡쳐

/사진=tvN ‘택시’ 방송 캡쳐

tvN 예능프로그램 ‘현장토크쇼 택시’(이하 ‘택시’)의 양희은이 이상순과 음악 협업을 했다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택시’에서 양희은은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 ‘아홉 번째 뜻밖의 만남’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양희은은 이번에 함께 할 아티스트들이 누구냐는 질분에 “비밀”이라면서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전에 ‘한 낮의 꿈’을 함께 했었다”고 말했다.

양희은이 윤종신, 이적, 이상순 등 함께 협업한 가수들을 언급하자 MC들은 “‘효리네 민박’에 그 이상순이냐”고 물었다.

이에 양희은은 “‘산책’이라는 곡을 함께 했었다”며 “나랑 협업한 사람 중에 최저음역이었다”고 밝혔다.

이영자가 최근 이상순이 미혼들이 꿈꾸는 최고의 남편감이라는 말에 양희은은 “난 싫어”라며 “(이상순은) 효리한테 맞는 남편인 거지”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