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이연희 “여진구 돌아갈 생각에 아무 것도 못하겠어” 눈물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 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 캡처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 속 이연희가 안재현에게 자신의 속내를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는 성해성(여진구)가 떠난다는 것을 알게 된 정정원(이연희)는 차민준(안재현)을 만났다.

정원은 해성이 곧 돌아가야 한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아 술을 마셨다. 민준은 이런 정원을 데리러 왔다.

정원은 민준에게 “해성이 돌아간다는 이야기를 듣고 난 뒤 부터 해성이랑 같이 있고 싶다는 생각 말고는 아무 생각이 안 난다”며 “생각만 해도 너무 힘들어서 죽겠다”고 이야기하며 울었다.

민준은 “그래도 제일 마음 아픈 건 해성”이라며 “마음 편하게 돌아갈 수 있게 해주는 게 우리가 해줄 수 있는 일이 아닐까 싶다”고 조언했다. 이어 “헤어짐을 미리 준비할 시간이 생긴 게 아니냐”고 덧붙였다.

이를 듣던 정원은 “해성이가 원하는 대로 해주는 게 맞는걸까요”라고 말하며 고민에 빠졌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