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미남 분식집’ 더보이즈, 걸그룹 댄스 완벽 소화

[텐아시아=최정민 기자]
/ 사진제공=MBC뮤직 '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 사진제공=MBC뮤직 ‘꽃미남 분식집’ 방송 캡처

그룹 더보이즈가 MBC뮤직 ‘꽃미남 분식집’을 통해 걸그룹 댄스를 선보였다. ‘꽃미남 분식집’은 데뷔를 앞둔 신인그룹 더보이즈가 직접 분식집을 열어 팬들에게 요리를 대접하는 프로그램이다.

20일 방송된 ‘꽃미남 분식집’에서 권혁수는 더보이즈에게 걸그룹 랜덤 플레이 댄스를 제안했다.

첫 번째 대결을 펼친 멤버는 주연과 활. 이들은 트와이스의 ‘치얼업’에 맞춰 완벽하게 춤을 선보였다.

이어 선우와 주학년이 대결에 나섰다. 이들은 여자친구의 ‘오늘부터 우리는’ 노래가 나오자마자 춤을 췄다. 이를 본 권혁수는 “여자친구인 줄 알았다”며 놀랐다.

이날 활약한 멤버는 바로 제이콥이었다. 권혁수가 “서빙하느라 머리가 아파서 안무를 못 추는 거 아니냐”고 묻자 제이콥은 “저는 이걸로 스트레스를 풀 수 있다”며 자신감 있게 대답했다. 이어 제이콥은 이엑스아이디(EXID)의 ‘위아래’에 맞춰 열정적인 섹시댄스를 선보여 환호를 얻었다.

최정민 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