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마동석 “예정화 깜짝 출연? 오디션 보고 뽑힌 것”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마동석/사진=텐아시아 DB

마동석/사진=텐아시아 DB

배우 마동석이 연인 예정화가 영화에 깜짝 출연한 것에 대해 “오디션을 봐서 뽑힌 거다”라고 말했다.

마동석은 20일 서울시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범죄도시'(감독 강윤성)의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영화에 출연하는 배우분들이 천 명 가까이 되는데 모두 오디션을 보고 뽑힌 분이다”라고 밝혔다.

마동석의 연인 예정화는 영화의 마지막 부분에 깜짝 등장한다. 이에 강윤성 감동은 “예정화 씨가 공항 관계자로 나왔던 분량은 뒷부분이 더 있는데 조금 편집됐다”라며 “실제 형사들이 겪는 고충을 묘사하고 싶어서 넣은 장면이다. 예정화 씨도 열심히 임해주셨다”고 설명했다.

이어 마동석은 “배우를 뽑는 건 감독님의 선택이다. 오디션을 보고 뽑힌 모든 배우들이 연기를 잘 해줘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범죄도시’는 2004년 하얼빈에서 넘어와 순식간에 대한민국을 공포로 몰아 넣은 신흥범죄조직을 일망타진한 강력반 괴물 형사들의 ‘조폭소탕작전’을 영화화 한 작품이다. 오는 10월 3일 개봉.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