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 피오 “첫 촬영에 너무 긴장…좋은 모습 보여줄 것”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피오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피오 /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피오가 SBS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출연해 화제다. 그가 촬영장 셀카를 공개하며 눈길을 끌었다.

20일 공개된 사진 속 피오는 조리복을 입고 반다나를 착용한 모습이다. 피오는 극에서 막내 요리사 강민호 역을 맡았다.

피오는 “첫 촬영이라 너무 긴장해서 준비한 만큼 못 보여드린 것 같아 아쉽다. 그래도 너무 좋은 감독님과 스태프들, 배우들과 함꼐 시작해 좋다.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테니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또 피오는 오는 27일 오후 6시 직접 프로듀싱한 첫 솔로 싱글 앨범 발매를 예고해 멀티 엔터테이너로서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