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하연수X소진X차정원X해령, 기대 만발 캐릭터 포스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스튜디오 온스타일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 캐릭터 포스터 / 사진제공=스튜디오 온스타일

스튜디오 온스타일의 새 디지털 드라마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의 하연수, 소진, 차정원, 해령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20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주연 배우들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온스타일 채널의 디지털 콘텐츠를 전문 제작하는 스튜디오 온스타일에서 첫 선보이는 디지털드라마다. 탄탄한 구성과 개성 강한 캐릭터가 돋보인다. 기획 단계에서부터 디지털을 중심에 놓고 제작했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사랑과 평화를 전하기 위해 한국에 온 네 명의 그리스 여신들이 정체를 숨기고 서울 망원동 반지하에 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릴 예정이다.

하연수는 심부름의 여신‘이리스’역을 맡았다. 포스터에서 하연수는 순백의 여신 드레스와는 어울리지 않게 심부름센터 전단지를 들고 사랑스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하연수가 연기하는 이리스는 “아낌없이 사랑을 전파하고 싶어서요”라는 대사처럼 누구에게나 기꺼이 즐겁게 봉사하는 심부름의 여신으로 많은 사람들을 도와주고 있다. 특히 망원시장의 상인 사장님들의 점포를 틈틈이 대신 봐드리는 일을 자처하며 해맑고 순수한 매력을 발산한다.

소진은 기술의 여신 ‘메티스’를 연기한다. 캐릭터포스터에서 소진은 메이크업을 고치며 “내 화장법이 궁금해? 그냥 이렇게 하면 예쁜데?”라고 말해 시선을 모으고 있다. 메티스는 손재주가 뛰어난 지혜와 기술의 여신으로 특히 메이크업에서 남다른 실력을 드러낸다.

차정원은 네 명의 여신 중 맏언니이자 텔레마케터 일을 하며 가장 안정적인 수입을 버는 설득의 여신 ‘페이토’를 연기한다. 걱정의 여신 ‘오이지스’ 역의 해령은 포스터에 소개된 “예쁜건 비너스 같은 분들… 난 안될거야”라는 걱정어린 대사처럼 뛰어난 미모를 지녔지만 스스로는 본인의 매력을 잘 모르고 있는 캐릭터를 선보인다.

Mnet‘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 박성우가 출연해 극에 활력을 불어 넣는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에서 박성우는 전당포를 운영하는 청년 ‘고재우’를 연기한다.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는 오는 10월 19일 오전 11시에 디지털 첫 공개되고 전체 회차가 공개된 후 온스타일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