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LA에 이어 시드니 ‘KCON(케이콘)’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걸스데이 / 사진제공=드림티 엔터테인먼트

걸스데이 / 사진제공=드림티 엔터테인먼트

걸그룹 걸스데이가 시드니 ‘KCON(케이콘)’에 출연해 무대를 펼친다.

걸스데이는 오는 9월 22~23일 주 시드니 쿠도스 뱅크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KCON(케이콘)’에 출연한다.

이날 걸스데이는 ‘I’ll be yours(아윌비유얼즈)”Something(썸씽)”기대해’ 등 히트곡으로 구성된 공연을 선보인다.

지난 19일 LA에서 개최된 ‘KCON(케이콘) 2017 LA’에서 걸스데이는 강렬하고 섹시한 무대를 선보이며 해외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 빅스의 레오와 걸스데이의 민아는 ‘라라랜드’의 OST ‘City of star(시티오브스타)’를 협업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앞서 걸스데이는 다섯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아윌비유얼즈(I’ll be yours)’의 활동으로 음원 차트, 음악 방송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7년 차 징크스가 무색한 걸그룹이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걸스데이의 소진은 웹드라마 ‘홍익슈퍼’에 이어 ‘오! 반지하 여신들이여’의 주연에 발탁됐다. 유라는 웹드라마 ‘힙한선생”인생술집”위클리차이나우’ 등에 출연하며 연기 뿐만 아니라 MC로서 두각을 드러내며 만능엔터테이너로서의 면모를 보여주고있다. 민아는 SBS 드라마 ‘미녀공심이’에서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혜리는 영화 ‘물괴’와 MBC 미니드라마 ‘투깝스’에 여주인공으로 발탁되며 멤버 각자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개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