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모바일 예능 ‘메모리카드’ 화제…5일 만에 600만 뷰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Mnet M2 '메모리카드' 캡처 이미지/사진제공=Mnet M2

Mnet M2 ‘메모리카드’ 캡처 이미지/사진제공=Mnet M2

그룹 카드(KARD)의 모바일 리얼리티 프로그램 ‘메모리 카드(MEMORY KARD)’가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20일 Mnet M2는 “지난 15일부터 공개한 ‘메모리 카드(MEMORY KARD)’ 조회수가 5일 만에 누적 600만뷰를 달성했다”며 “이는 한 에피소드 당 200만 뷰에 육박하는 것으로 지난 6월 공개한’시크릿 카드’에 이어 M2와 KARD의 컬래버레이션이 다시 한번 성공 신화를 재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덧붙였다.
‘메모리 카드’의 이같은 성과는 모바일 최적화된 세로형 화면 비율과 멤버들의 내레이션 구성 등 다른 콘텐츠에서 볼 수 없던 차별점에서 비롯된 것으로 분석된다. 남동윤 PD는 “모바일을 통해 아이돌 소재의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어떻게 다르고 새롭게 즐길 수 있을지 많이 고민했다”고 말했다.
‘메모리 카드’는 팬들에게 특별한 콘텐츠를 추가로 선물한다. ‘메모리 카드’를 마무리하는 의미를 담아 ‘올라 올라(HOLA HOLA)’ 셀프 뮤직비디오를 20일 정오 M2의 SNS과 유튜브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카드는 지난 6월 M2를 통해 공개한 모바일 리얼리티 ‘시크릿 카드’로 누적 1100만뷰, 좋아요 136만을 기록한 바 있다. 카드의 리얼리티 프로그램 ‘메모리 카드’는 M2 유튜브 채널과 SNS 채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