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 소녀시대’ 서예슬, 복고 여신으로 완벽 변신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서예슬 / 사진제공=엘엔컴퍼니

서예슬 / 사진제공=엘엔컴퍼니

배우 서예슬이 KBS2 월화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열연 중이다. 복고 의상을 입고 미모를 뽐내는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20일 소속사 엘엔컴퍼니는 극에서 소은자 역을 맡은 서예슬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예슬은 70년대를 떠올리게 하는 머플러와 왕벨트로 복고 의상을 완성했다.

‘란제리 소녀시대’로 드라마 첫 데뷔를 한 서예슬은 신예다운 패기와 신선한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극 중 ‘정희 4총사’ 중 성적 호기심을 해소시켜주는 이야기꾼 은자 캐릭터를 유쾌하게 그려내며 극에 재미를 불어넣고 있다.

‘란제리 소녀시대’는 70년대 대구를 배경으로 7080 세대들에게는 아련한 향수를, 현재의 청소년들에게는 색다른 즐거움을 주는 드라마다. 총 8부작으로 매주 월, 화 오후 10시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