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곤’ 박희본, 김주혁에 “팀장님은 좋은 리더예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tvN 월화드라마 '아르곤' 방송 캡처

/ 사진제공=tvN 월화드라마 ‘아르곤’ 방송 캡처

tvN 월화드라마 ‘아르곤’의 박희본이 김주혁을 위로했다.

19일 방송된 ‘아르곤’에서는 김백진(김주혁)이 육혜리(박희본)를 찾아갔다.

백진은 ‘아르곤’ 팀을 떠나 드라마 작가로 일하고 있는 혜리에게 “내가 인사과에 찾아가서 너 해고 처리가 아니라 퇴직으로 처리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일은 잘 되가고 있냐”며 “너한테 참 미안한 게 많다”고 고백했다.

혜리는 “다녔을 때는 하도 몰아붙이니까 힘든 적도 많았는데 사실은 팀장님 덕분에 편했다”고 말했다. 이어 “팀장님이 우리 때문에 어깨가 무거웠겠다 그런 생각이 들었다”며 오히려 백진을 위로했다.

마지막으로 혜리는 “팀장님은 좋은 리더예요. 밖에서 보니까 더 잘보이네”라며 웃어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