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 여회현, 보나에 “우리 이제 친한 선후배로 지내자”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란제리 소녀시대’의 여회현이 보나에게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19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에서 손진(여회현)이 정희(보나)에게 혜주(채서진)에 대해 솔직히 털어놨다.

손진은 정희에게 먼저 미안하다며 사과를 건넸고 “미리 말 못했던 건 너의  순수한 마음에 상처주기도 싫었고 혜주(채서진)를 좋아했다고 말하기 쑥스러웠다”고 고백했다. 이어 “우리 이제 친한 선후배로 지내자”고 말하며 악수를 청했다.

이를 들은 보나는 “오빠가 이렇게 하면 나는 어떡합니까, 나는”이라고 속으로 되뇌이며 절망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