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일기2’ 장윤주 “양념은 자신 있다” 톱모델의 요리 실력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19일 방송된 tvN '신혼일기2' 방송 화면 캡쳐

19일 방송된 tvN ‘신혼일기2’ 방송 화면 캡쳐

모델 장윤주가 ‘신혼일기2’에서 남다른 요리 실력을 발휘했다.

19일 방송된 tvN ‘신혼일기2’에서 장윤주는 남편 정승민에게 식사를 차려줬다. 요리를 시작하기에 앞서 요리 실력에 대해 묻자 장윤주 “양념을 잘한다”며 “간 분별에 자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사실 고추장, 간장 그냥 다 때려 넣는다”고 말하며 웃었다. 특히 “한 번 요리를 할 때 제대로 하려고 한다”며 철저한 성격을 드러냈다.

이어 장윤주는 요리를 시작했다. 그녀는 “요리를 시작하겠습니다”, “어떻게 요리해야 잘했다고 칭찬을 받을까요”라며 신난듯 혼잣말을 뱉었다. 이어 고추장과 고춧가루 등 각종 양념을 적절히 조합하여 양념장을 만들었다. 망설임 없는 손놀림이 요리 실력을 입증했다.

장윤주의 비빔국수를 먹은 정승민은 “맛있다”고 호평했다. 장윤주는 “아직 실력이 녹슬지 않았다”며 기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