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란제리’ 보나, 채서진에 “이제 더 이상 내 눈치 안 봐도 돼”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 사진제공=KBS2 ‘란제리 소녀시대’ 방송 캡처

‘란제리소녀시대’의 보나가 채서진에게 여회현을 좋아하는 마음을 접었다고 말했다.

19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란제리소녀시대’의 이정희(보나)는 박혜주(채서진)와 손진(여회현)에 대해 이야기했다.

정희는 “너네 집에서 손진오빠가 고백하는 걸 다 봤다”고 털어놨다. 혜주는 “손진이랑 아무 사이 아니니까 괜히 너랑 서먹서먹해지는 게 싫어서 이야기를 굳이 안 했다”고 이야기했다. 혜주는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이에 정희는 “나는 이제 손진오빠 깨끗이 정리했다”며 “이제 나는 손진에 대해 아무런 감정 없는 사람이니까 앞으로 그런 걸로 내 눈치 안 봐도 돼”라고 고백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