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러블리즈 ‘예쁜애들이 영화보러 왔어요’

[텐아시아=조준원 기자]걸그룹 러블리즈가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신천동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영화’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제작 영화사 시선)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러블리즈,아이캔스피크

걸그룹 러블리즈가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신천동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영화’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제작 영화사 시선) VIP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아이 캔 스피크’은 민원 건수만 무려 8000 건, 구청의 블랙리스트 1호 도깨비 할매 ‘옥분’과 오직 원칙과 절차가 답이라고 믿는 9급 공무원 ‘민재’, 결코 어울릴 것 같지 않았던 상극의 두 사람이 영어를 통해 운명적으로 엮이게 되면서 진심이 밝혀지는 이야기.

나문희, 이제훈, 박철민, 염혜란, 성유빈, 이상희, 정연주, 이지훈 등이 출연하며 오는 21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