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진지희 “도전하고 싶은 장르는 추리·액션, 예능은 ‘꽃청춘’ 하고 싶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배우 진지희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진지희 / 네이버 브이(V) 라이브 방송 화면 캡쳐

배우 진지희가 도전하고 싶은 장르로 추리와 액션을, 출연하고 싶은 예능으로는 tvN ‘꽃보다 청춘’을 꼽았다.

진지희는 19일 오후 네이버 브이(V) 라이브를 통해 영화 ‘이웃집 스타'(감독 김성욱)의 시사회를 앞두고 팬들과 소통했다.

아역배우로 데뷔한 진지희는 최근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와 영화 ‘이웃집 스타’에서 성숙하고 다양한 연기를 보여주고 있다. 그런 그녀에게 팬들은 “도전해보고 싶은 장르”에 대해 물었다.

진지희는 “추리물을 통해 시크한 형사를 연기해보고 싶다”며 “액션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발랄하고 통통 튀는 모습을 살려 로맨틱 코미디도 도전하고 싶다. 배우 공효진이 롤모델”이라고 밝혔다. 이어 “연기는 해도해도 어렵다. 올바른 감정을 표현하고 있는 것인지 늘 연구한다”며 연기에 대한 진지한 자세를 보이기도 했다.

또 “출연하고 싶은 예능”으로는 “자연스러운 모습과 매력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tvN ‘꽃보다 청춘’을 꼽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