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톡톡 튀는 감초커플 이시언X박진주의 ‘코믹열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에 출연 중인 배우 이시언과 박진주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에 출연 중인 배우 이시언과 박진주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김유진, 이하 다만세) 속 이시언, 박진주가 코믹 연기로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다만세’에서 이시언과 박진주는 각각 경찰 신호방과 요가강사 홍진주 역을 맡았다. 극 초반 두 사람은 티격태격했던 모습을 보였으나 서서히 정이 들더니 지난 14일 방송부터 커플 선언을 했다.

이들의 인연은 사실 호방의 관심에서 시작됐다. 그는 진주의 소개팅을 찾아가 무작정 데리고 나왔고, 실수로 진주의 알몸을 보고 따귀를 맞기도 했다. 그러나 이 같은 사건들이 둘의 인연을 더욱 끈끈하게 맺어준 계기가 됐다.

호방은 마포 경찰서 형사가 된 뒤 진주에게 더 다가갔다. 마음을 전하기 위해 “내가 네 마음을 체포한다”며 수갑 프러포즈를 했지만 망신을 당했다. 진주 역시 호방에 호감을 가지고 있었다. 호방이 소개팅을 빙자한 잠복수사를 진행하자 진주는 소개팅 자리를 찾아가 그의 수사를 망칠 뻔했다. 이 사건으로 인해 두 사람은 서로의 마음을 확신한다.

지난 13일 방송에서는 호방의 “나 너 좋아한다. 내 마음 받아줄래?”라는 고백을 통해 두 사람은 연인이 됐다. 호방의 집에서 격렬한 입맞춤을 나누다가 정원(이연희)에게 들켜 사랑의 시작을 알렸다.

‘다만세’ 제작진은 “감초 커플인 호방과 진주가 재미를 더해줘 더욱 극에 활기가 넘친다”며 “최근 커플임을 공표한 이들이 남은 방송분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재미를 선사할지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