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단테’ 카이 “무대 위에서 가장 섹시·무대 아래서는 또 달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카이,안단테,제작발표회

엑소 카이가 KBS1 드라마 ‘안단테’를 통해 지상파 드라마에 처음으로 도전한다.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엑소 카이가 “무대 위에서는 섹시하지만 무대 아래에서는 또 다른 모습이 있다”고 밝혔다. 19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1 일요 아침드라마 ‘안단테'(극본 박선자 권기경, 연출 박기호) 제작발표회에서다.

‘안단테’는 게임과 인터넷에 중독된 요즘 청소년 시경(카이)이 시골로 떠밀리듯 이사를 간 뒤 시골소녀 김봄(김진경)을 만나 새로운 세상에 눈을 뜨며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아이돌 카이의 첫 지상파 주연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카이가 연기하는 이시경은 공부보다 게임에 몰두하고, 학교보다 PC방 출석률이 높은 천방지축 고교생이다. 엄마를 속여 모범생 행세를 하다 들켜 시골로 전학을 가게 된다. 그 곳에서 삶과 죽음의 경계선에 놓인 사람들을 만나 삶과 사랑의 의미를 깨닫는 ‘성장형 캐릭터’다. 카이는 “가수로서 섹시한 모습을 보여온 것과 달리 실제의 나는 다른 면모를 갖고 있다. 그런 모습을 시경이에 녹여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카이의 동생 이시영을 연기한 이예현은 “고등학생 때 카이 오빠의 팬이라 촬영 초반에는 떨렸지만 다정하고 주변 사람들을 잘 챙겨줬다. 무엇보다 연기하는 것이 어색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카이의 연기 도전은 오는 24일 오전 10시 10분에 처음 방송되는 ‘안단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